SPORT NEWS PIK

‘싱가포르전 환상골’ 손흥민, 축구팬이 뽑은 ‘올해의 골’ 선정…2위는 이강인 ‘프리킥 골’

한국 축구 팬들이 뽑은 2023년 올해의 골은 싱가포르전 손흥민의 왼발 감아차기였다. 대한축구협회는 27일 “팬들이 뽑은 ‘올해의 골’에 싱가포르전 손흥민 왼발 감아차기가 선정됐다”라면서 “지난 11일부터 20일까지 협회 홈페이지에서 투표를 실시해 총 2만5908명이 참여했다. 손흥민의 골은 전체 투표수 44%에 해당하는 1만1473명의 선택을 받았다”라고 전했다. 손흥민은 지난달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싱가포르와의 2026 북중미 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 경기에서 후반 …

‘싱가포르전 환상골’ 손흥민, 축구팬이 뽑은 ‘올해의 골’ 선정…2위는 이강인 ‘프리킥 골’ 더 보기 »

폭망한 선수 아니었어? ‘SON도 넘었다’ 英 공격수 대반전… ‘폭풍 12골’ EPL 득점 2위

잉글랜드 공격수 도미닉 솔란케(26·본머스)가 깜짝 득점왕 후보로 올라섰다. 솔란케의 소속팀 본머스는 27일(한국시간) 영국 본머스의 바이탈리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024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9라운드 풀럼과 홈경기에서 3-0 대승을 거뒀다. 이번에도 팀 공격수 솔란케가 득점을 터뜨렸다. 팀이 1-0으로 앞선 후반 16분 페널티킥 기회에서 침착하게 슛을 날려 골망을 흔들었다. 덕분에 본머스는 3골차 완승을 거뒀다. 솔란케와 함께 저스틴 클루이베르트, 루이스 시니스테라가 …

폭망한 선수 아니었어? ‘SON도 넘었다’ 英 공격수 대반전… ‘폭풍 12골’ EPL 득점 2위 더 보기 »

“정말 기쁘고 행복해, 앞으로도 최선 다할 것”…5년 재계약 맺은 황희찬, 급여 등 최고 수준 대우받는다

‘황소’ 황희찬(27·울버햄프턴 원더러스)이 재계약을 체결하면서 동행을 계속 이어간다. 계약 기간은 2028년까지 무려 5년인데다, 급여 역시 대폭 인상하면서 그야말로 ‘에이스’ 대우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22년 울버햄프턴으로 완전 이적한 황희찬이 재계약을 맺은 건 이번이 처음이다. 울버햄프턴은 22일(한국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황희찬과 장기 계약을 맺었다. 계약 기간은 기본 5년에 연장 옵션 1년이 포함됐다”며 “올 시즌 황희찬은 …

“정말 기쁘고 행복해, 앞으로도 최선 다할 것”…5년 재계약 맺은 황희찬, 급여 등 최고 수준 대우받는다 더 보기 »

히샤를리송 한글 비니 착용…’악몽의 토트넘체 재등장’…한국팬들 ‘아-‘ 탄식

한글이 토트넘 홋스퍼 구단에 다시 등장했다. 다만 일부 축구팬들이 ‘토트넘체’라고도 부르는 투박한 글씨체여서 아쉽기만 하다. 토트넘 구단은 22일 구단 SNS를 통해 동영상 하나를 공개했다. 훈련을 앞두고 1군 선수들이 크리스마스 선물을 하나씩 갖고 가는 행사다. 구단 직원이 큰 주머니를 준비했고, 출근한 선수들이 손을 집어넣어 하나씩 갖고 가는 장면이다. 반대로 선수들은 자신의 소장품을 기부하기도 한다. 연말을 맞아 …

히샤를리송 한글 비니 착용…’악몽의 토트넘체 재등장’…한국팬들 ‘아-‘ 탄식 더 보기 »

‘美 경악’ 다저스 오타니에 야마모토까지 독식, 12년 4229억원 계약…”1.4조 썼다”

FA 최대어 야마모토 요시노부(25)의 행선지가 정해졌다. LA 다저스다. ‘디애슬레틱’, ‘ESPN’을 비롯한 미국 언론은 22일(한국시간) ‘다저스와 야마모토와 3억 달러 이상의 규모로 계약을 마쳤다’고 보도했다. ESPN의 제프 파산 기자는 ‘소식통에 따르면 일본 스타 야마모토와 다저스가 12년, 3억2500만 달러(약 4229억원) 조건에 합의했다. 사이닝 보너스는 5000만 달러(약 650억원)’라고 보도했다. 다저스는 야마모토의 원소속팀인 오릭스 버팔로스에 포스팅 비용 5060만 달러(약 658억원)도 …

‘美 경악’ 다저스 오타니에 야마모토까지 독식, 12년 4229억원 계약…”1.4조 썼다” 더 보기 »

‘르브론 결장 공백’ 원정 5승 11패 LAL, AD 31점 분전에도 4연패 빠져

레이커스가 4연패에 빠졌다. LA 레이커스는 22일(이하 한국시간) 미네소타 타겟 센터에서 열린 2023-2024 NBA 정규시즌 미네소타 팀버울브스와의 경기에서 111-118로 패했다. 레이커스는 이날 패배로 4연패에 빠졌다. 원정 성적은 5승 11패로 더 나빠지고 말았다. 전날 조엘 엠비드에게 51점을 허용하며 패했던 미네소타는 연패에 빠지지 않았다. 홈 12승 1패의 절대 강세도 이어갔다. 레이커스는 이날 경기 르브론 제임스가 결장한 공백이 컸다. …

‘르브론 결장 공백’ 원정 5승 11패 LAL, AD 31점 분전에도 4연패 빠져 더 보기 »

Scroll to Top